책임져야할 PD수첩

항소심에서 ‘PD수첩 방송이 원고들의 인격권을 침해하였다고 볼 수 없고, 원고들의 손해와 상당인과 관계가 인정되지 않는다’는 취지로 판시하였다”며, 하지만 자신들은 “PD수첩측의 광우병 허위․왜곡 보도로 인하여 정신적 고통 등 인격권이 침해되었고, 주권자이자 시청자로서 PD수첩측이 허위․왜곡보도를 하고서도 아직도 공정성과 정당성을 내세우는 태도에 관하여 응징하고자 상고를 제기한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