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공,향수(마취제)이용해 강도,강,간 주의,,,

중공tv에서경계령이 내린 소식입니다, 최근에향수(스프레이식 마취제)를 이용자신의 욕,정을 채우거나,금품을 강탈하는 경우가 빈번해지고 있다고 합니다. 향수를 판매할것처럼 접근하거나인적이 드물거나,왕래가 뜸할때사람의 얼굴에 향수를 뿌려 기절시키고,으슥한곳으로 끌고가 자신의 욕정을 채우거나금품을 강탈한다고 합니다,. 특히,상해,선전,등 연해지구와광동,광서등 남방지역에서 이러한 사건이 빈발한답니다, 중공을 여행하는 한국인들 특히 주의하세요.모르는 사람의 접근은 경계해야합니다, 경찰이 밝힌바에 따르면,향수가 아니라 스프레이식 마취제이며.분사했을경우 순식간에 의식을 잃는답니다,또한,인터넷에서 불티나게 팔린다고 하니범행에 이용될것으로 판단한답니다, 그리고,또하나 주의경계령 음료수나 식품에 성흥분제를 투여해여성들을 노리는 일이 증가한다고 합니다,바에서,술집에서,또는 그냥 친구사이간에도그러한 일이 빈번해진다니한국여성분들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제위기에 낙담해진 많은 젊은이들이이러한 행위에 뛰어들어자신의 욕정을 채우거나 금품강탈에 이용한다니중공인이라면 주변친구조차 믿지마시고단둘이거나 ,중공인들틈에 한국인 한분이 끼는경우는 특히 피하십시오,특히,여성분들중공인은 선량하지 않으며,인간의 탈을 쓴 잠재범죄자 악마란걸 명심하세요, 하여튼 양숙이,꺽정이 같은 짱,께들은어떻게반민족패륜범죄쪽으로만 뇌가 돌아가는지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