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마음으로 경인년 새해를 맞이 하세요…

아무리 힘들었던 일도아무리 커다란 일도 어제로 밀려나고 말았네요아무리 힘들었던 일도 어제라는 바닷물에 묻히고 말았지요은근히 찔러대는 가시 같은 아픔들도 하늘이 무너질 것 같은커다란 문제들도 흐르는 시냇물처럼 흘러 지나가고오늘은 오늘일 뿐 새하얀 도화지에 다시 그림을 그리듯그렇게 새벽 도화지는 새롭고 깨끗할 뿐입니다.어제 일을 다시 가져다 그리지 말기로 해요새로 짖는 새집에 새로운 가구를 들여놓듯오늘이라는 새집에는 새로운 오늘을 들여 놓아요.흘려 지내 버려야 할 어제의 낡은 문제들은 미련 없이손에서부터 놓아 버리기로 해요.힘차게 웃으며..오늘이라는 도화지에 새롭고 신선한 그림을 그리기로 해요그리고 올 한 해 고맙습니다, 당신..살면서 다른 사람에게 들었던 말 중에”함께 있어 주어서 고마워” 라는 말은 두고두고 잊혀지지 않습니다.비록 짧은 한마디 말이었지만 따뜻한 기운이 온몸으로 번졌습니다.그러고 보면 “고맙습니다.” 라는 말은 대단한 위력을 가진 듯합니다.올 한 해를 마무리하기 전에 내가 먼저 다른 사람에게 “고맙습니다.”라는 말을 해보면 어떨까요?특별한 우정을 나누어 준 분에게,변함없이 나를 믿어 준 분에게,용서의 손길을 내밀어 준 분에게,깊은 사랑으로 감싸 준 분에게,그리고 온갖 아름다운 수식어로도 내 마음을 다 전할 수 없는소중한 분에게 “고맙습니다.” 라고 말해보세요.경인년 새해에도 모두 건강 하시고 가내에 웃음이 가득한 행복과 함께꿈을 꾸는 한해로 열어 갑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