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생활로본 대한민국 헌법

제2조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
(대한민국 주권은 이익단체에 있으며 모든권력은 그들로부터 나온다)

제6조
대한민국은 모든 침략적인 전쟁을 부인한다. 국군은 국토방위의 신성한 의무를 수행함을 사명으로 한다.
(이 선성한의무는 돈없고 빽없는 서민들이 전담한다)

제7조
비준공포된 국제조약과 일반적으로 승인된 국제법규는 국내법과 동일한 효력을 가진다.
외국인의 법적지위는 국제법과
국제조약의 범위내에서 보장된다.
(국제법규는 국내법 위에 존재한다.외국인의 법적지위는 국제법과 국제조약을 넘어서 자국인 위에 존재한다)

제17조
모든 국민은 근로의 권리와 의무를 가진다.(의무만 있을뿐 권리는 없다)
근로조건의 기준은 법률로써 정한다.
여자와 소년의 근로는 특별한
보호를 받는다.(소년의 근로는 최저임금에도 못미치지만 여자의 근로는 폐미의 의해 정해진다)

제22조
모든 국민은 법률의 정한 법관에 의하여 법률에 의한 재판을 받을 권리가 있다. (그러나 결과는 재력에 의해서 가려진다-유전무죄무전유죄)

제27조
공무원은 주권을 가진 국민의 수임자이며 언제든지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다. 국민은 불법행위를 한 공무원의 파면을 청원할 권리가 있다.
공무원의 직무상 불법행위로 인하여 손해를 받은 자는 국가 또는 공공단체에 대하여 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 단, 공무원 자신의 민사상이나 형사상의 책임이 면제되는 것은 아니다.
(공무원은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적이 없다. 직무상 붑법행위를 했을시 재식구 감싸기로 보살펴준다)

제49조
국회의원은 현행범을 제외한 외에는 회기중 그 원의 동의없이 체포 또는 구금되지 아니하며 회기전에 체포 또는 구금되었을 때에는 그 원의 요구가 있으면 회기중 석방된다. (이래선 국회엔 개들이 많다)

제77조
법관은 헌법과 법률에 의하여 독립하여 심판한다.
(그런적 보지 못했다.한땐 하수인에서 권력에 핵심이 되기도 한다)

제84조
대한민국의 경제질서는 모든 국민에게 생활의 기본적 수요를 충족할 수 있게 하는 사회정의의 실현과 균형있는 국민경제의 발전을 기함을 기본으로 삼는다. 각인의 경제상 자유는 이 한계내에서 보장된다.
(사회정의를 위해서가 아니며 이나란 유사이래 균형있는 국민경제의 발전을 기한적이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