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서해상 항행금지구역 선포..대남위협

북한이 지난 25일 서해 백령도 인근 해상 2곳에 항행금지구역을 선포했다. 군 관계자는 26일 “북한이 지난 25일부터 3월29일까지 서해 백령도 북쪽 해상 1곳과 백령도 오른쪽 해상 1곳에 각각 항행금지구역을 선포했다”면서 “군과 정보당국이 항행금지구역 선포 의도에 대해 정밀 분석 중”이라고 밝혔다.  백령도 북쪽 1곳은 서해 북방한계선(NLL)에 걸쳐 있고 오른쪽 1곳은 작년 11월 대청해전이 발생한 지역이라고 이 관계자는 말했다.  이에 우리 군은 북한군의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어떤 우발상황에도 대처할수 있는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한다.  북한의 과거행적으로 볼때  미사일실험발사 등 대남 위협 의도도 있는것으로 보인다.  북한군이 아직 특이동향은 포착되지 않은것으로 알려졌으나 북한정권의 의도가 무엇이든 간에 이는 비난받아 마땅하다.  국제사회에 이목을 노리고 경제적인 지원이라도 받으려는 의도일지 모르지만 북한이 이런 동향에우리측은 당연히 강한 대응과 함께 북한이 우리측에 가하려는 말도안되는 억지를 그냥 용납해서는 안될것이다.북한은 불미스러운 일을 자초하지 말고, 남한과의 평화를 위한 협력을 노력할때가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