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데체 왜 이렇게 멍청한가?

저는 일본어를 전공하는 학생입니다
제가 이렇게 글을 올리는건 방금 한글에 남아있는
일본어의 잔재를 없애자라는 글에 어떤 무뇌충이
국제화시대에 그런말을 하는게 이상하다 어쩔수가 없다 말되안되는소리다
개 지 럴 떠는 걸 보니 한국인으로써 참을수가 없어서 입니다
일본어를 전공하면서 느낀 건 정말 내가 알고 있는
우리나라말이 일본어라는사실에 놀랄때가 정말 많았고
주위에 어른들도 그런 말을 쓰는게 정말 황당했습니다
그래서 늘 어른들이 금귤을 낑깡이라고 부르는거
쇼부를 보자느니 하는거 그렇게 말하시면 안된다고
주제넘게 나마 말하고 있었습니다
그런게 이런 무뇌충들은 이런 현실의 심각성을 모르나 봅니다
어떻게 외국어가 한국어 인양 쓰이는게 국제화세계에서
어쩔수 없는 현상이라고 생각합니까?
아이스크림같은 누가봐도 외국어인 우리나라말로는
애초에 없던 것을 그대로 쓴다면야 그건 어느정도 수용하겠지만
엄연히 우리나라 말이 있는데 일부러 영어나 일본어 독일어를
쓴다는건 우리나라말을 차츰차츰 죽여가는 행위 아닙니까?

우리가 외국에 관심을 갖는것, 외국인들이 우리나라에 관심을 갖는것은
서로가 자신에게선 볼수 없는 다른 매력을 느끼고 있기 때문 아닙니까?
그런데 그런 매력이 없어진다면 과연 어떻게 될까요?
국제화라는게 국가를 천편 일률적으로 만드는게 국제화는 아니지 않습니까?

그렇게 일본 싫다 재수없다 어떻다 어떻다 하면서 아직까지 친일파들 후손들이
떵떵거리면서 사는거 하며 일본어의 잔재를 없애자니 개 헛소리를 짓거리는
인간이며…… 깝깝합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